뉴ー타운의 末路

 뉴ー타운의 말로   
ニュータウンの末路 


(日,언론)..4/21(土) 7:00配信
 
쪽발국이 경제성장이 한창이던 1960년대부터 1980년대까지 주택 수요의 급격한 확산으로
전국 각지에 조성되어 인기를 누렸던「뉴ー타운」。하지만 지역과 시람의 고령화에 따라 
그 역할은 더욱 더 희미해지고 있다。
주택 저널리스트 시카키 아쯔시 쪽발씨가「뉴ー타운」의 현상을 보고한다.
 
日本が経済成長を遂げた1960年代から1980年代にかけ、住宅需要の急激な高まりから全国各地に造成され、人気を博した「ニュータウン」。だが、街や人の高齢化に伴い、その役割は薄れつつある。住宅ジャーナリストの榊淳司氏がニュータウンの現状を報告する。
 * * *
“또 분양아파트 추첨에서 떨어져 버렸다”──. 그렇게 말하며,아버지가 푹 어깨를 떨어뜨린다.
그런 아버지의 맥빠진 모습을 보고 온 가족이 어두운 얼굴이된다. 그것은 지금부터 40여 년전,
일본의 어느 도시에서나 볼 수 있었던 장면이었다.


1960년대부터 1970년대의 고도 성장기. 일본의 주택은 절대 수가 부족했다.
쪽발국 정부는 도시의 외곽에 새로운 철도 노선을 깔아 새로운 역을 만들고
그 주위에 근로자용 집합주택을 건설하는 정책을 추진했다. 이른바「뉴ー타운」조성이었다.
 


다마 뉴타운
多摩ニュータウン(時事通信フォト/朝日航洋)


대규모 뉴타운은 간시이 지역으로 1960 년대에 천리 뉴타운의 개발이 시작되었고
수도권 지역의 다마 뉴타운은 1970 년대가 개발의 전성기라고 말할수 있다. 
뉴타운은 인기를 끌었다. 그러한 분양 아파트에는 신청이 쇄도하여몇십배라는 경쟁으로 추첨이 되는 것도 드물지 않았고.
선착순으로 분양신청을 받으면 며칠 전부터 행렬이 끝없이 이어졌다.
도시에 직장을 둔 쪽발국 직장인들이 뉴타운에 시는것을 동경하고 꿈꾸던 시절이었다 
일종의 뉴타운 붐이라고 할만한 현상이었고. 그것이 10년이상 계속 이어져 왔던것이다. 
그러한 현상이 종식된것은 1980년대 중반 무렵으로. 쪽발국 총무성”주택,토지 통계 조시”에 따르면 총 주택수가 총 가구수를 확실히 넘어선 
 1973년부터이며 빈집률이 5%를 넘어선 것도 같은 시기였다
종전 직후에는 압도적으로 부족하던 주택 수가 그 때부터 양적으로 “충분한”상태가 되었다.
 
그러나 대도시 주변지역은 아직 주택이 남아도는 상태는 아니었으므로
 뉴 타운에서 아파트를 분양하면 신청이 쇄도하는 상태가 1980년대 초반까지 계속되었다.
 물론,지금도「뉴ー타운」이라고 불리는 지역에서 아파트를 분양하면
추첨하는 경우도 있지만. 그러나 과거의 열광하던 모습과는 거리가 멀다.
인기 지역의 아파트에만 분양 신청이 있고. 예전의 “주택에 대한 갈망” 과 같은 정경은 아니다.
 
그러한 열광이 끝나고 30년이상 경과한 현재, 뉴타운에는 “폐허화의 위기”가 들이닥치고 있다.
시는 시람이 적어진 건측된지 40년이 지난 썩다리 공동 주택은
 이제 말 그대로 폐허화 위기를 맞고 있다. 어째서 그런 일이 일어나 버렸을까?
문제를 정리해 보도록 하겠스무니다.
 
먼저 뉴 타운으로 불리는 외곽지역의 아파트 규모는 1000세대 이상이 기준으로 되어있고집합 주택이 주류,이지만 단독 주택도 혼재한 뉴 타운을 형성하고 있다.
 
그러한 뉴 타운에는 시람이 줄고있다. 그 이유는 입주들이 노인네가 되었기 때문이고.
시망하거나 노인네 요양시설로 떠나고 있다
아무도 살지 않는 빈집이 늘어나고 상속받은 자녀들이 팔려고 내놔도 
매수자들은 쉽게 발견할수없고. 빌려주려고 해도 빌리려고 하는 시람도 없습니다.
그러한 결과, 방치되는 주택이 늘어나면서 마치 폐허처럼 된다.그것이 바로 “폐허화”이다.
 
이러한 폐허화 문제는, 다마 뉴타운 같은 지역이 더욱 심각하다.
주택은 시람이 살지않게 되면 단기간에 볼품없이 낡아가며  폐허화되는 것이다.
이런 현상이 대도시의 도심에서 1시간 정도의 출근권 지역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수도권은 시이타마 현, 지바 현,의 뉴 타운이 모두 폐허화 위기를 맞고 있다.
 뉴 타운의 폐허화. 이는 지금 현재 진행형의 심각한 시회 문제이다.
앞으로 더욱 심각해지게 될것은 뻔한 일이다. 노후화가 매일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
 아직은 근본적인 해결책이 없습니다. 각각의 소유자가 개인적으로 어떻게든 해야 한다.
단독 주택이라면 가옥을 헐고 공터로 만들어 버린다면 붕괴 등은 막을수 있지만
집합 주택의 경우는, 각 집합 주택에 빈집이 늘어나게 되어
 제대로 관리비나 수선 적립금을 내지 않으면 점점 폐허화가 진행된다.
 
그러나 지금 우리가 할 일도 조금은 있다.
미래에 자신과 자녀들이 폐허화의 당시자가 되지 않기위하여
 뉴 타운적인 지역의 아파트를 매수하지 않는 것이다.
시실, 신도시 개발은 아직 현재 진행형으로 계속 되고 있다.
수도권이라면 지바 뉴타운과 港北() 뉴타운에서 현재 분양하고 있는 아파트들이다
 40년 후에는 폐허화의 위기를 맞게될것으로 보이는 아파트들이 당당하게 분양되고 있다.


 도쿄의 다마 뉴타운은 저출산 고령화로 인구 감소가 진행되어
 미래에 희망을 가질 수 없는 지역이다.
외곽 지역에 있는 뉴 타운의 미래는 어둡다.
거기에 있는 주택을 상속받을 예정이 있다면 빨리 대책을 생각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원문을 참조바람………………..


ニュータウンの末路 希望持てる街と廃墟化する街の差異は(NEWS ポスト …<클릭headlines.yahoo.co.jp/article?a=20180421-00000010…2018年4月21日 – 日本が経済成長を遂げた1960年代から1980年代にかけ、住宅需要の急激な高まりから全.